스스로 생각을 시각화 하는 공간

작업실

디디는 '자신의 생각을 시각화'하는 것을 '작업'이라고 합니다. 디디는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자신의 생각에 몰입 할 수 있도록 '작업실'을 직접 만들어 운영합니다. 하나하나 만져보며 재료와 도구를 스스로 선택하고, 다른 아이들의 작업을 보면서 스스로 배웁니다. 작업이 끝나면 오늘 무엇을 만들었는지, 어떤 생각을 했는지 하나하나 곰곰이 되짚어보며 기록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이 과정을 반복하며 아이들은 자신만의 생각을 더 아름답게 만들어 갑니다. 
아이들이 선택과 판단을 
주체적으로 경험하는 곳

아이들이 작업실에 들어가면, 다양한 선택과 판단의 순간을 경험합니다. 책상의 위치와 종류, 가구의 형태와 배치 등 많은 것들이 스스로 생각하고 결정해야 만 합니다. 이런 환경과 분위기는 매 순간마다 아이들이 함께 변화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아이들의 작업을 내실있게 만들어 주는 네 개의 작업실 경험을 소개합니다.

아이들이 선택과 판단을 
주체적으로 경험하는 곳

아이들이 작업실에 들어가면, 다양한 선택과 판단의 순간을 경험합니다. 책상의 위치와 종류, 가구의 형태와 배치 등 많은 것들이 스스로 생각하고 결정해야 만 합니다. 이런 환경과 분위기는 매 순간마다 아이들이 함께 변화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아이들의 작업을 내실있게 만들어 주는 네 개의 경험을 소개합니다.

유리벽

작업실은 유리벽으로 나누어져 있어요. 여기부터 ‘노 어덜트 존’이랍니다. 어른들은 안을 들여다 볼 수 있지만 들어갈 수는 없어요. 디디에는 아이들만의 세계가 존재합니다.

01 샘과의 만남

샘은 아이들이 매일매일 만나는 좋은 어른이자 친구입니다.

작업실을 찾는 모든 아이들을 반갑게 맞이하는 샘이 있습니다. 처음 들어온 이 곳이 낯설어 머뭇거리는 아이, 학교가 끝나면 매일같이 들르는 아이, 모두가 샘에겐 사랑스러운 친구들입니다.

02 재료의 선택

아이들은 원하는 재료와 도구를 스스로 고민하고 선택합니다.

작업실에 들어서면 아이들의 손에는 작은 바구니 하나가 주어집니다. 다양한 재료와 도구들로 가득한 공간을 지나면서 하나하나 만져보고 쓰임새를 고민하며 원하는 것들로 바구니를 채웁니다. 


오늘은 기차를 만들고 싶어서, 알록달록한 철사가 신기해서, 다른 친구가 하고있는 바느질이 재밌어 보여서… 저마다의 이유로 아이들은 작업을 위한 준비물을 신중히 선택합니다.

03 몰입의 시간

내가 하고 싶은 작업에
오롯이 집중합니다.

누구의 간섭 없이 오로지 내 손으로 빚어내는 작업에 집중하다 보면 어느새 두 볼이 발그레해지는 몰입의 순간을 마주하게 되죠. 일관성 있게 자기만의 스타일을 만들어 나가는 아이, 오밀조밀 계획을 세워 진척시켜 나가는 아이, 다른 아이들과 함께 서로 배우고 알려주며 즐거움을 느끼는 아이 등 각자의 반짝임을 드러냅니다. 우리 아이들은 모두 다른 문을 열어보는 중입니다.

04 기록의 습관

오늘 작업하며 생각한 것들을
나만의 방법으로 기록합니다.

작업실을 이용한 모든 아이들이 꼭 해야 하는 단 한가지는 바로 작업노트 작성입니다. 작업노트를 처음 접하는 아이들은 ‘뭘 쓰지?’ 고개를 갸웃하기도 하고, ‘꼭 써야 돼요?’ 묻기도 해요. 네, 서툴더라도 괜찮으니 꼭 써주세요! 오늘 무슨 작업을 했는지, 어떤 새로운 발견을 했는지, 기분은 어땠는지, 작업실에서 경험한 것이라면 무엇이든 좋아요.

01 샘과의 만남

샘은 아이들이 매일매일 만나는 
좋은 어른이자 친구입니다.

작업실을 찾는 모든 아이들을 반갑게 맞이하는 샘이 있습니다. 처음 들어온 이 곳이 낯설어 머뭇거리는 아이, 학교가 끝나면 매일같이 들르는 아이, 모두가 샘에겐 사랑스러운 친구들입니다. 

02 재료의 선택

아이들은 원하는 재료와 도구를
스스로 고민하고 선택합니다.

작업실에 들어서면 아이들의 손에는 작은 바구니 하나가 주어집니다. 다양한 재료와 도구들로 가득한 공간을 지나면서 하나하나 만져보고 쓰임새를 고민하며 원하는 것들로 바구니를 채웁니다. 


오늘은 기차를 만들고 싶어서, 알록달록한 철사가 신기해서, 다른 친구가 하고있는 바느질이 재밌어 보여서… 저마다의 이유로 아이들은 작업을 위한 준비물을 신중히 선택합니다.

03 몰입의 시간

내가 하고 싶은 작업에
오롯이 집중합니다.

누구의 간섭 없이 오로지 내 손으로 빚어내는 작업에 집중하다 보면 어느새 두 볼이 발그레해지는 몰입의 순간을 마주하게 되죠. 일관성 있게 자기만의 스타일을 만들어 나가는 아이, 오밀조밀 계획을 세워 진척시켜 나가는 아이, 다른 아이들과 함께 서로 배우고 알려주며 즐거움을 느끼는 아이 등 각자의 반짝임을 드러냅니다. 우리 아이들은 모두 다른 문을 열어보는 중입니다.

04 기록의 습관

오늘 작업하며 생각한 것들을
나만의 방법으로 기록합니다.

작업실을 이용한 모든 아이들이 꼭 해야 하는 단 한가지는 바로 작업노트 작성입니다. 작업노트를 처음 접하는 아이들은 ‘뭘 쓰지?’ 고개를 갸웃하기도 하고, ‘꼭 써야 돼요?’ 묻기도 해요. 네, 서툴더라도 괜찮으니 꼭 써주세요! 오늘 무슨 작업을 했는지, 어떤 새로운 발견을 했는지, 기분은 어땠는지, 작업실에서 경험한 것이라면 무엇이든 좋아요.